남양주호평·평내

남영주호평·평내지구는 수도권의 주택난 해소를 위하여 조성된 택지개발지구이며 구석기 유적지와 조선시대 기와 가마터, 조선시대 분묘 등이 조사되었습니다.
구석기유적은 1만 6천 년~2만 3천 년 전의 유적으로 긁개, 밀개, 세석인 등의 석기와 석기 제작터가 발견되어 후기구석기시대의 문화양상과 인류의 이동경로를 이해할 수 있는 자료를 제공해주었습니다.
특히 필기구로 사용되었을 것으로 추정되는 흑연덩어리가 처음으로 발견되어 학계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습니다.
  • 호평동 구석기 유적 조사 모습
  • 호평동 구석기 유적 출토 각종 석기
  • 호평동 구석기 유적에서 출토된 여러 가지 석기
    호평동 유적에서 출토된 석기는 몸돌, 좀돌날 몸돌, 격지, 돌날, 좀돌날, 돌조각을 비롯하여 크기와 형태가 다양한 망치돌과 모룻돌, 찍개, 여러면석기, 돌조각, 슴베찌르개, 밀개, 새기개, 뚜르개 등의 여러 종류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돌감은 석영, 흑요석, 응회암, 혼펠스, 벽옥 등 여러 가지가 활용되었습니다. 출토된 흑연덩어리는 끝부분이 사용에 의해 마모되어 있습니다.